본 여행기는

중2병 반말체 음슴체로 난무되있으니 양해바랍니다:)


여행기간 : 2015.7.10 ~ 2015.7.14



사에카노 가쿠슈인시타, 와코시 성지 순례를 오전내에 다 마치고

오후 일정은 루즈(?)하게 돌아다닙니다.




도쿄메트로 유라쿠초선을 타고


도쿄 세번째 오면서 한번도 안 들린


이케부쿠로(池袋)로 갑니다.





부녀자들의 성지라고 유명한(?) 이케부쿠로역





빅카메라 간판에 붙어있는 큰 카메라가 눈에 확 띄입니다.





덕 아니랄까봐 근처 소프맙에도 들려주고;





여기도 메이드카페가 곳곳히 포진되 있습니다;






럽라극장판 난 어제 봤지롱ㅎ(7.10)


여기서 봤다면 사람이 바글거렸을거란 생각도 해보고..




드럭에서 매실맛 환타를 50엔에 팔길래 구입


조매실에 탄산첨가된 맛


저렴하지 아니한가




이케부루코 선샤인시티



생각없이 돌다보니 오토메로드로..






간판은 남자들이 좋아하는 취향인데 막상 들어가면 함정카드라는걸 알게 된다-_-;;







깊숙히 들어가면 마음속의 외침


'난 여길 빠져나가야 겠어!'





아키하바라가면 남자들이 저러고다니는거 흔치 않게 보는데


여긴 여성들이..;


(아키하바라에도 있습니다ㅎ:))


역시 오토메로드입니다-_-)b




쨋든 제 취향이 아니니 적당히 구경하고 다음 일정을 항해




'저 그만 나갈께요'


'들어오는건 니맘이지만 나갈땐 아니란다♡'




물론 이런 상황은 일어나지 않았다_ㅡ;;




세이부 백화점 8층으로 이동




미도리스시가 맛집이라 길래 막상 가보니


줄이 장난아님;;

주말점심시간에 맞춰 갔으니-_-;

줄서는거 싫어해서 포기하고

적당히 싸돌아 댕기다 다음곳으로 이동






오차노미즈역




작년에 쥬라크호텔에 머물면서 싸돌아 다닌 오차노미즈역 주변상점거리


미리 알아본 맛집도 역시 줄이 길었슴 시붕ㅋㅋㅋㅠ





환승




토자이라인타고




니코니코니~


-_-;;





나카노(中野)역에 도착




와보고 싶었던 나카노 브로드웨이







재밌게 보셨다면 밑에 하트버튼 한번만 클릭해주세요:)

돈 나가지 않아요~




Posted by 멀바띠 멀바띠

댓글을 달아 주세요